본문바로가기

소식

News

JTBC 토론회는 한마디로 안철수다운 토론회였다!
 

안철수 후보가 미래를 이야기 하자 모든 후보가 미래를 말하기 시작했다.
한마디로 ‘안철수다운’ 토론회였다.
 
특히 “제 공약뿐만 아니라 다른 후보의 공약도 옳다고 생각되면 받아들이겠다”는 안철수 후보의 포용력이 돋보였다. 이것이 바로 통합의 정치이고 협치이다.
'통합과 화합'으로 미래를 여는 첫 번째 대통령은 안철수뿐임을 유감없이 보여주었다.
 
오늘 토론에서 다섯 명의 후보가 유일하게 합의를 이룬 것이 바로 차기 대통령이 중국과의 정상회담에서 미세먼지 문제를 어젠다로 제기하겠다고 한 것이다. 그리고 이 합의를 이끈 주역이 안철수 후보였다.
토론회에서의 승리보다, 국민의 건강과 안전을 먼저 생각한 사람, 바로 안철수 후보였다. 정책중심의 진짜 토론의 진수는 이런 것이다.

문재인 후보는 일관되게 오만한 태도로 국민들을 눈살 찌푸리게 했다. 또다시 자신을 지지하지 않는 국민을 적폐세력으로 몰아가는 분열의 아이콘이 문재인 후보다. 문재인 후보에게 정직하지 못하다고 일갈한 심상정 후보의 촌철살인에 전적으로 공감한다.
 
오늘 토론회를 통해 미래 대 과거의 구도가 명확해 졌다.
과연 누가 변화와 혁신으로 통합과 미래로 가는 대통령후보인지 확실해졌다.
 
국민이 이긴다. 안철수가 승리한다.
 
밤늦은 이 시간에도 최선을 다해 국방의 의무를 수행하고 있는 대한민국의 장병여러분 든든하고 감사하다!
 
 
2017년 4월 26일
 
국민의당 중앙선대위 수석대변인 손금주

1200